....
접속정보저장
자유게시판
뷰티 Q&A
정보나눔터
해외&여행방
먹자방
다이어트/성형&헤어/패션
만화&엔터테인먼트
으라챠챠 싱글&화려한 더블
skin care
make up
cosmetics
sun 101
hair & body
위니생각
skin care
make up
cosmetics
sun
hair & body
페수 report
페수 world wide
뷰티스쿨
용어사전
 
 
 
 
 

 
[List] [카다로그] [베스트화장품] [브랜드 집중분석] [CM & AD] [페수 Worldwide] [페수 리포트] [Beauty School] [용어사전] [성분리스트]

Physicians Formula        2003-05-13 08:34:40     Bookmark and Share



제가 미국에 처음가서 드럭스토어를 뒤질때 물론 메이블린이나 커버걸 같은 그 전부터 익숙했던 브랜드들도 있었지만 상당히 그 나름대로는 "domestic" 한 분위기를 풍기는 브랜드들도 많이 있었습니다. 피지션스 포뮬러가 바로 그 대표적인 제품이었죠.

재미있는것은 이 제품이야말로 한국에서 보던 메이크업제품들과 가장 유사한 모습을 갖췄다는 것입니다. 다른 드럭스토어 브랜드에게서는 보기 힘들었던 녹색의 "메이크업 베이스" 를 갖추고 있었죠.



물론 이 제품을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서" 파운데이션 아래에 반드시 바르라는 말은 하지 않습니다. 붉은 피부보정을 위한 일종의 틴티드 모이스춰라이저로서 소개가 되어있지요.
또한 이런 구슬이 들어간 메이크업 베이스류는 예전에 라피네 지오에서도 나와 그리 낯설진 않습니다.

왜 이런 제품들이 많이 나올까...이 브랜드의 이름을 보면 쉽게 답이 나옵니다.
"피지션스 포뮬러" 패션성보다는 메디컬적인 냄새가 나는 이름입니다. 서양인들이 일반적으로 메이크업에서 "보정" 의 기능보다는 내츄럴, 혹은 글래머러스한 분위기를 추구하는데 비해 이 브랜드는 아크네, 로제시아등의 피부트러블로 인해 지나치게 붉은 피부, 혹은 황달걸린듯 누리끼기한 피부를 보다 "정상적"으로 보이게 하기 위한 "코렉티브메이크업" 라인에 해당합니다.


이것은 컨실러에서도 볼 수 있는데 이 제품은 제가 아주 마음에 들게 사용한 제품입니다. 옐로우의 컨실러로 다크써클의 푸른빛을 감추고 그 위에 살색의 컨실러를 살짝 입히면 효과적인 커버가 됩니다.

스킨케어제품은 정말 심플 그 자체로 클렌징->모이스춰라이징 이외에는 큰 비중을 두고 있지 않습니다.

전 제품은 "저자극성" "모공을 막지 않음" 을 기본으로 두고 있는것도 트리트먼트 메이크업제품의 이미지를 유지하는데 한 몫을 합니다.

최근엔 제품들의 분위기가 좀 더 패션성이 짙어졌습니다. 시각적으로도 좀 더 세련되게 바뀌어 컬러의 배합도 촌스런 모자이크에서 스월(물결)형태의 믹싱으로 바뀌었구요. 가격도 점차 올리고 있군요..-_-;

사실 이러한 컬러의 믹싱 방법은 기능적인 면보다는 시각적인 만족도 혹은 사용하는 재미에 더 있지만 드럭스토어 메이크업 브랜드중 기능적이면서 팬시함을 같이 주는 브랜드를 찾는다면 한번 눈여겨볼만한 제품입니다.


==========================================================

Reported by 소금인형

저는 이 브랜드의 제품을 상당히 좋아합니당. 패키지가 이뻐서요. 물론 파운데이션이나 파우더, 마스카라, 컨실러 등 정확한 색상이나 명확히 제기능(왕지성인 저에게는 파우더는 '뽀샤시효과'만으로는 절대로 구매이유가 안됩니다!! ㅎㅎ)하는 것이 필수적인 제품들은 그냥 눈으로 보기만 해도 수상쩍기 그지 없으므로 쳐다보지도 않습니다. 주로 아이섀도우, 블러쉬네요. 사실 캐나다에는 미국에서 파는(즉 미국잡지에서 광고하는) 전제품들이 다 수입된것이 아니라서, 그다지 구색이 맞지 않는 점이 있기도 합니다. 리뉴얼된 신제품도 늦게 들어오구요.
각설하고..


얘네 제품들 대부분은 구슬파우더를 비롯해서 여러 색상을 섞어놓는 것을 기본 컨셉으로 합니다.



프레스드 파우더도 여러 색상으로 꽃모양 같은것을 만들고, 파운데이션이나 심지어 컨실러!도 색상들이 꽈배기처럼 꼬여 있는 모양이기 일쑤지요.



이러한 '색상섞기'는 얘네들 제품들의 패키지가 예뻐보여서 드럭제품치고 비싼 가격을 감수하는 저같은 넘들-_-;을 양산할 뿐 아니라, 한가지 색상만을 바르는 것보다는 여러가지 색상을 섞어 바르는 것이(예를들어 '주황색'을 원한다면, 주황색만 들어있는 타사 파우더제품보다 빨간색 파우더와 노란색 파우더가 반반씩 섞여있는 자사제품이 좋다는.. 좀 극단적인 예인가요? ^^;) 자연스러우며, 자기들이 섞어놓은 것이 보기에 예쁠뿐만 아니라 과학적으로 양조절을 해놓았다는.. 발상 되겠습니다. 후자는 제가 전에 instyle 기사 번역하면서 씹었던 메이크업 아티스트 나온 광고.. 거기 언급된 내용입니다. 우리들의 피부는 china doll처럼 한가지색으로만 된것이 아니기 때문에 섞은색상이 자연스럽대나.. 뭐래나.. -_-;;

따라서 skin care라인보다는 makeup이 더 주력상품입니다. 캐나다에는 기초제품 들어오지도 않은 것 같구요, 미국잡지에서도 기초제품 광고는 본적 없습니다. 기초 있는건 지금 홈페이지 들어가보고 알았어요. 기초는 패키지가 이쁘지도 않네요. -_-;






댓글

 
 
기타 상품들
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 정책 | 개인정보 변경 | contact us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맨위로
copyright@FACE MAKER. All Rights Reserved